2014년 타임지 선정 올해의 인물 – 에볼라 전사들 (Ebola Fighters)

time-ebola-cover-person-of-the-year-141222

타임지에서 올해의 인물로 ‘에볼라 전사들(Ebola Fighters)’을 선정했다. 편집자 Nancy Gibbs는 선정이유로 ‘They risked and persisted, sacrificed and saved.’라고 말했다. 기사에 따르면 수십년간 아프리카의 미신 같이 존재했던 전염병이 세계구급 전염병으로 되어가고 있을 때, 아프리카의 정부들, 세계보건기구(WHO)는 방관하고 있었다고 한다. 이때 위험을 무릎쓰고 달려갔던 사람들이 있었는데, 그들은 국경없는 의사회(MSF), Samaritan’s Purse와 기독교 구호단체 의료진들이었다.

Nancy는 아래와 같이 말하며 선정이유를  마무리 짓는다. 영어 울렁증이 있는 분들을 위해 한마디로 요약하면 이분들 때문에 우리가 발뻣고 잘수 있게 되었다는 이야기다.

Ebola is a war, and a warning. The global health system is nowhere close to strong enough to keep us safe from infectious disease, and “us” means everyone, not just those in faraway places where this is one threat among many that claim lives every day. The rest of the world can sleep at night because a group of men and women are willing to stand and fight. For tireless acts of courage and mercy, for buying the world time to boost its defenses, for risking, for persisting, for sacrificing and saving, the Ebola fighters are TIME’s 2014 Person of the Year.

Time지 기사 link

역사는 소수의 지도자들보다는 이름없는 진정한 영웅들에 의해서 만들어진다고 믿는다. 2014년 타임지의  올해의 인물 선정은 탁월한 선택이었다.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